제주도 자전거 일주 프로젝트

여름이고 방학이긴 하지만 왠지 해야 할 일들은 손에 안 잡히고 머릿속엔 잡생각들이 떠나질 않는다.

그중에서도 내 뇌를 가장 많이 점유하는 건 다름 아닌 제주도의 이미지다.
풋… 30대 초반, 40세에 은퇴하고 제주도로 이민(?) 가는 것을 목표로 했었던 때도 있기는 했다. 지금은 나이 마흔이 넘어 마눌에 애까지 둘이나 딸린 처지라 이민은 꿈을 접은 지 오래고, 가끔 제주도의 빛, 바람, 냄새 등을 머릿속으로만 상상만 하던 참에 얼마 전부터 제주도를 자전거로 일주하고 싶다는 욕망이 서서히 고개를 들고있다. 인천에서 배를 타고 제주에 가서 바닷가 길로 한 바퀴 돌고 다시 제주에서 인천으로 배를 타고 오는 것인데 여행의 동반자가 될 김수용 씨는 자전거보다는 가서 와인 마시는 데 관심이 더 있는 것 같다.

이런저런 걸 인터넷에서 뒤지다 보니 이런 유용한 사이트도 발견했다.

  • ullihttp://www.chejuinfo.net
  • lihttp://www.jejuhiking.co.kr
  • lihttp://www.jejuscooter.co.kr
  • lihttp://www.jejudohiking.com

거의 20년 전(제길 벌써 20년이나…) 대학교 수학여행 갔을 때의 그 철 지난 한적함을 다시 맛볼 수 있을까…

그나저나 마눌이 이 포스트를 보면 또 한 마디 할 것 같아 걱정이 된다. 설마 같이 가자고 하지는 않겠지…?



“제주도 자전거 일주 프로젝트”에 대한 2개의 댓글

  1. 제주도도 해외의 여느 바다 못지않게 푸르고 좋은것 같군요 ….행복한 나들이 되시길….

  2. 앗! 다시 나타나셨군요…
    저도 행복하게(?) 다녀오고 싶습니다만 언제나 가게될지… ^^;;

댓글이 닫혀있습니다.